메인 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 본 사이트는 대한민국 저작권법을 준수합니다.
  • 회원은 공공질서나 미풍양속에 위배되는 내용과 타인의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물에 대하여는 등록할 수 없으며, 개인정보보호법에 의거하여 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집주소, 혈액형, 직업 등의 게시나 등록을 금지합니다.
  • 만일 위와 같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게시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글보기 페이지 이동 버튼

2018 꿈틔움 진로교육아카데미[1차/4.25.(수)]

노해두

날짜(2018-04-26 10:20:28)

조회(18)


 
진로 역량 UP!, 학부모 진로교육아카데미 개최
학부모, 시민 600여 명 참여 뜨거운 반응

광주광역시교육정보원(원장 이상채)은 학부모님들의 자녀 진로선택을 돕기 위한 2018 꿈틔움 진로교육아카데미25일 개최했다.
 
광주광역시교육정보원 주관으로 425일부터 919일까지 8회에 걸쳐 진행되는 ‘2018 꿈틔움 진로교육아카데미는 이날 오후 2시 개강식과 함께 학부모, 시민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작됐다.
 
첫 강사로 나선 한국산업인력공단 NCS총괄팀장인 김진실 박사는 국민이 원하는 양질의 일자리가 부족한 우리나라의 현실에서 불필요한 스펙 쌓기를 타파함으로써 사회적 비용을 절감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또한 전문직업인으로서 일하면서 배우고, 배우면서 일하는 평생학습인으로서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9월까지 이어지는 이번 강의는 성공회대 고병헌 교수, 교육부 최승복 과장 등이 강사로 초빙돼 진행된다. ‘2018 꿈틔움 진로교육아카데미3(9시간) 이상 참석한 학부모에게는 이수증을 발급하여 향후 소속 학교에서 진로 관련 인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은 개강식 인사말을 통해 진로 선택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멘토는 부모님이다오늘 강의를 통해 미래 산업사회에 대비한 다양한 진로 관련 정보를 학부모님께 제공하는 것이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학부모들은 급변하는 사회에서 자녀의 진로교육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 있었는데 이번 강의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인재상이 무엇인지 확실히 알게 됐다며 남은 강의도 자녀들의 진로선택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파일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광주교육정보원이(가) 창작한 2018 꿈틔움 진로교육아카데미[1차/4.25.(수)]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